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2019년 전세계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 규모 2062억 달러 예상

기사승인 2018.09.13  09:43:00

공유
default_news_ad1

- 가트너, 통합 IaaS와 PaaS 제품 수요가 클라우드 인프라 도입 주도

[EPNC=양대규 기자] 가트너(Gartner)가 2019년 전세계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 규모 전망을 발표했다. 가트너에 의하면, 2019년에는 해당 시장 규모가 2018년 1758억 달러에서 17.3% 증가한 2062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2018년에는 전년도의 1453억 달러에서 21%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분야는 클라우드 시스템 인프라 서비스(IaaS)로, 2019년에는 2018년 310억 달러에서 27.6% 증가한 395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표 1]. 

가트너에 따르면, 2022년에는 퍼블릭 클라우드 IaaS를 구입하는 조직 중 90%가 통합 IaaS 및 서비스형 플랫폼(PaaS) 공급 업체로부터 이를 구입하며, 해당 공급 업체의 IaaS와 PaaS 기능을 모두 사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가트너의 리서치 디렉터(research director)인 시드 내그(Sid Nag)는 "통합 IaaS와 PaaS 제품에 대한 수요가 클라우드 인프라 도입을 주도하고 있다"며, "기업들이 하이브리드 환경을 위한 보다 폭 넓고 깊이 있는 제품을 요구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IaaS 전용 클라우드 공급 업체는 틈새 시장을 공략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디지털 전환 프로젝트와 같은 전략으로 인한 멀티 클라우드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도입으로, IaaS 시장의 성장은 이미 가속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는 클라우드 시장에서 가장 큰 규모를 유지하고 있으며, 2019년 관련 매출은 17.8% 성장한 851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측된다.

국내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에서도 SaaS 부문의 강세가 지속될 전망이다. 국내 SaaS 최종 사용자 지출액은 2018년 약 8404억 원으로 전체 클라우드 서비스 지출 중 절반에 가까운 비중을 차지할 것으로 보이며, 2019년에는 1조 원을 넘어설 전망이다[표 2].

가트너의 리서치 부문 부사장(research vice president)인 크레이그 로스(Craig Roth)는 "SaaS 애플리케이션과 더불어 기타 클라우드 서비스의 도입이 증가하면서, 기업 콘텐츠의 관리, 배포, 이용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기업들은 지속적으로 콘텐츠 환경을 SaaS로 전환하고 있다. 가트너에 따르면, 2019년에는 기업 콘텐츠 관리(ECM, enterprise content management) 시장이 특수 목적으로 설계된 클라우드 기반의 콘텐츠 솔루션과 솔루션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으로 발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가트너는 서비스형 비즈니스 프로세스(BPaaS) 부문에서 7.9%의 수익 성장률을 선보이며 2019년 관련 매출이 503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가트너는 특히 해당 부문의 구매자들이 공급 업체에 더욱 심층적인 전문성, 기술, 글로벌 배포 능력을 기대할 뿐만 아니라, 기존 제품을 연결하고 새로운 자동화된 디지털과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패러다임을 지원하는 서비스 포트폴리오도 기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양대규 기자 yangda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