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랑세스, 전기전자용 고성능 플라스틱 신소재 발표

기사승인 2018.04.27  13:31:46

공유
default_news_ad1

[EPNC=신동윤 기자] 특수화학기업 랑세스가 전기전자와 조명 산업을 위한 고성능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신소재와 신규 적용 분야를 공개했다.

고유동 특성으로 정교한 구조의 초박형 부품을 경제적으로 생산할 수 있는 열가소성 플라스틱 컴파운드, 복잡한 구조의 대형 하우징 부품에 요구되는 변형억제력과 우수한 난연성을 갖춘 폴리에스테르 블렌드, 비결정성 열가소성 플라스틱의 대체 소재로 스위치 하우징에 사용되는 비보강 PBT 컴파운드 등 광범위한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신소재를 대거 선보였다.

특히, 전기전자 산업을 겨냥한 만큼 난연성이나 전기적 거동과 같은 필수적인 업계 표준과 요구 조건들을 모두 충족한다.

랑세스가 열가소성 플라스틱 신소재로 선보인 제품은 고유동성 열가소성 플라스틱 ‘포칸(Pocan) B3235XF‘ 와 ‘듀레탄(Durethan) BG30XFN01‘이다. 포칸B3235XF 신소재는 고유동 PBT 컴파운드로, 성형 사이클 시간을 30%나 단축해 비용 대비 효율성이 뛰어나다. 스위치 서킷 보드가 대표적인 적용 사례다. 무비할로겐 난연 폴리아미드(PA)6 신소재 ‘듀레탄BG30XFN01‘는 유리섬유 및 유리 마이크로비드로 보강되어 우수한 유동성과 뛰어난 변형억제력이 강점이다. 듀레탄BG30XFN01는 인버터 하우징용에 최적이다.

신소재 ‘포칸 AF4120과 AF4130’ 은 대형 하우징 부품용으로 개발된 폴리에스테르 블렌드다. PBT와 열가소성 ASA(Acrylonitrile Styrene Acrylate)를 기반으로 해 뒤틀림이 거의 없다. 0.4~0.75mm 두께에서 국제 난연성 시험규격 UL 94 테스트 최고 난연 등급 V-0를 획득했으며, 우수한 저 방출 표면을 동시 생성한다(독일자동차공업협회 VDA 278 표준).

내광성, 내습성이 뛰어나 ISO 4892-3에 따른 내후성 시험 조건도 충족해 포칸 신소재를 적용한 부품은 고비용의 자외선 차단을 위한 별도 코팅을 할 필요가 없다. 포칸 신소재는 배터리 셀 하우징, 하중에 노출된 커넥터, 기하학적 구조나 배터리 관리 시스템과 같은 전자 회로용 대형 하우징 등에 적용된다.

랑세스의 ‘비강화 PBT’는 표면 품질, 색 안정성, 치수 안정성, 내화학성 및 내열성에 대한 엄격한 요구사항을 충족시킴과 동시에 매우 우수한 기계적 특성을 갖춰 스위치 하우징용 소재로 주목받고 있다. 스위치 하우징은 생산 원가 문제로 현재까지 주로 폴리카보네이트(PC)나 PC+ABS 블렌드와 같은 비결정성 플라스틱을 사용해 왔는데, 비강화 PBT 출시로 실용적이면서도 비용 효율적인 결정성 플라스틱 대안소재로 적용할 수 있다.

비할로겐 난연 PBT 신소재인 ‘포칸 BFN6410’는 LED와 조명 기술용으로 개발됐다. 고반사성 소재로 450 나노 미터에서 94 퍼센트 이상의 높은 광반사율을 자랑하며, 얇은 제품 두께에서도 블루라이트등에 대해 낮은 빛 투과 성능을 발현한다. 기계적 물성이 뛰어나며 뒤틀림이 적은 것도 특징이다. UL94 테스트 최고 난연 등급 V-0를 획득해 뛰어난 난연성을 자랑한다.

신동윤 기자 dyshin@techworld.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