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레드밴스, 밝기 조절하는 스마트 조명 ‘오스람 스마트 플러스 램프’

기사승인 2018.02.22  10:11:18

공유
default_news_ad1

[EPNC=이나리 기자] 글로벌 조명기업 레드밴스(LEDVANCE)가 스마트 조명 ‘오스람 스마트 플러스 램프’를 출시했다.

신제품 ‘오스람 스마트 플러스 램프(SMART+ Lamp)’는 스마트기기를 통해 편리하게 조명을 컨트롤할 수 있는 제품이다. 조명의 전원을 키고 끄는 것은 물론 조명의 밝기를 제어하고, 사용자의 설정에 따라 1600만 가지의 조명 색깔을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다. 

특히 별도의 네트워크 기기(Hub, Bridge)나 프로그램(Gateway) 없이도 블루투스를 통해 애플 ‘홈킷(Home Kit)’과 ‘시리(Siri)’로 연결해 편리하게 조명 제어가 가능하고, 저전력 블루투스(Bluetooth Low Energy) 사용으로 대기전력도 낮다. 또 60m의 RF(무선주파수)범위로 집 안 곳곳은 물론 자택 외부 인근에도 조명을 제어할 수 있다. 

기존 전통조명(백열등, 형광램프 등)과 베이스가 같아 기존 조명을 완벽하게 대체하고, 기존 조명 대비 최대 85% 적은 에너지 소비는 물론 CB인증 획득 등 유럽의 까다로운 품질기준도 준수했다.

레드밴스 관계자는 “오스람 스마트 플러스 램프는 별도의 네트워크 기기나 프로그램 없이도, 바로 스마트기기와 연결이 가능해 소비자들이 보다 손쉽게 스마트 조명을 사용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며 “국내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보다 편안한 생활을 위한 혁신적인 조명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 조명’이란 사물인터넷(IoT)기술을 활용해 램프와 컨트롤장치를 통신망(무선인터넷)으로 연결해 원격으로 모니터링 및 제어할 수 있는 조명이다. 글로벌시장조사업체 PMR(Persistence Market Research)에 따르면 글로벌 스마트조명 시장은 2016년 68억 달러에서 2025년 403억 달러로 성장할 것으로 예측되는 등 전세계적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나리 기자 narile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