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삼성전자, 칩 스케일 LED 패키지 ‘LM101B’ 출시

기사승인 2017.09.19  10:04:27

공유
default_news_ad1

[EPNC=정환용 기자] 삼성전자가 미드파워 LED ‘칩 스케일 패키지’(Chip-scale Package, CSP) 중 업계 최고 수준인 200lm/W의 광효율을 달성한 1W급 미드파워 패키지 ‘LM101B’를 출시했다. CSP는 LED패키지를 감싸는 플라스틱 몰드(Mold)가 없고, 기판과 광원을 연결하는 금속선 연결 공정을 없애 크기가 작고 신뢰성이 높다.

기존 칩 스케일 패키지는 전면에 형광체가 도포돼 있어 넓은 광지향각을 가진 반면, FEC는 패키지 내부에 빛을 모아줄 수 있는 이산화티타늄이 도포된 컵 형태의 구조로 광효율이 높다. 더불어 일반 CSP 대비 광지향각이 상대적으로 좁아, 공장용 조명이나 피사체를 집중 조명하는 스팟 조명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초부터 FEC 기술을 적용한 3W급 하이파워 패키지 ‘LH181B’를 양산하고 있다. 이번 1W급 미드파워 패키지 ‘LM101B’와 5W급 하이파워 패키지 ‘LH231B’를 추가로 출시하며 FEC 라인업을 강화했다. 삼성전자 LED 사업팀 제이콥 탄 부사장은 “고객들은 강화된 FEC 라인업을 통해 고품질의 다양한 조명기구를 만들 수 있고, 조명시장에서 칩 스케일 패키징 기술의 적용은 지속적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환용 기자 hyjeong@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